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서브메뉴 바로가기

한국시설안전공단 | KOREA INFRASTRUCTURE SAFETY CORPORATION

Home 지진정보관 지진관련용어 진원과 진앙

진원과 진앙

진원시 (Origin Time)

어떤 지점에서 지진동을 느꼈다면 이 지진동이 전파하기 시작한 시각이 있을 것이다. 즉, 지진파가 처음 발생한 시각이 바로 진원시이다. 이것은 어떤 지점에서 진동이 감지되거나 지진계에 기록된 시각보다 지진파가 전파해온 시간인 주행시간(Travel Time) 만큼 빠를 것이다. 지진파는 일정한 속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거리에 비례하여 도착하게 된다. 즉 우리가 진동을 느끼거나 지진계에 기록되는 시각은 지진의 발생지점으로부터 거리에 따라 각각 차이를 두고 나타난다. 따라서 여러 곳에서 시간차를 두고 기록되었다 해도 결국 진원시를 계산해 보면 모두 같은 시각 값을 갖게 된다.

진원 (Hypocenter)과 진앙 (Epicenter)

진원이란 암석의 파괴가 일어난 지점으로 깊이의 개념이 포함되어 있다. 실제로 암석의 파괴가 일어난 범위는 수 십km 또는 수 백km에 달하므로 지진파의 전부가 한 점에서 발생한 것이라고 할 수 없다. 지진은 일정한 넓이를 가진 영역에서 일어난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는 것으로 그 영역을 진원역이라고 한다. 진원은 진원역 중에서 최초로 지진파가 발생된 점, 즉 지진이 시작된 점으로 반드시 진원역의 중심에 해당하는 것은 아니다. 한편, 진앙은 진원의 바로 위 지표면의 지점이다. 진원지라고 하는 것은 진앙의 지명이다. 진원은 진앙의 위도, 경도와 진원깊이로 나타낸다. 이밖에 공간적 요소로서 진원거리와 진앙거리가 있는데 이들은 각각 임의의 관측소에서 진원과 진앙까지의 거리를 말한다.

진앙(거리), 진원(거리)의 설명도
이 그림은 지진의 진원과 진앙을 설명하는 개념도입니다. 진원이란 암석의 파괴가 일어난 지점, 즉 최초로 지진파가 발생된 지점을 의미하며, 진앙은 진원의 바로 위 지표면을 의미합니다. 진앙은 위도와 경도로 표현하며, 진원은 진앙의 위도와 경도에 진원깊이를 추가하여 표현하고 있습니다. 또한, 공간적 요소로서 진원거리와 진앙거리가 있는데 이들은 각각 임의의 관측소에서 진원과 진앙까지의 최단거리를 말합니다.

콘텐츠 담당자

부서,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부서 이름 전화번호 이메일
국가내진센터 김현국 055-771-4889 googy82@kistec.or.kr
[국가내진센터] 김현국
: 055-771-4889 googy82@kistec.or.kr

콘텐츠 담당자

  • 국가내진센터 김현국 (Tel : 055-771-4889)